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경덕 교수 "中바이두, 윤동주를 '조선족'으로 표기"

송고시간2021-02-16 08:30

beta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중국 백과사전 사이트 바이두(百度)가 윤동주를 '조선족'이라고 표기하는 등 독립운동가들의 민족과 국적 표기를 잘못했다며 이를 바르게 수정하라는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현재 바이두에서는 윤동주 국적을 '중국'(中國), 민족을 '조선족'(朝鮮族)으로, 독립운동가 이봉창, 윤봉길 등의 국적을 '조선'(朝鮮), 민족을 조선족(朝鮮族)으로 각각 표기했다.

그는 인터넷 백과사전 위키피디아 중문판이 세종대왕, 김구 등 역사적 위인과 김연아, 이영애 등 한류 스타를 '조선족'으로 소개한 것과 중국 지린(吉林)성 옌볜(延邊)조선족자치주 룽징(龍井) 마을에 있는 윤동주 생가 입구 표지석에 '중국 조선족 애국 시인'이라고 적혀 있는 것도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중국 바이두 백과사전의 윤동주 국적과 민족 표기
중국 바이두 백과사전의 윤동주 국적과 민족 표기

[서경덕 교수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중국 백과사전 사이트 바이두(百度)가 윤동주를 '조선족'이라고 표기하는 등 독립운동가들의 민족과 국적 표기를 잘못했다며 이를 바르게 수정하라는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현재 바이두에서는 윤동주 국적을 '중국'(中國), 민족을 '조선족'(朝鮮族)으로, 독립운동가 이봉창, 윤봉길 등의 국적을 '조선'(朝鮮), 민족을 조선족(朝鮮族)으로 각각 표기했다.

유관순, 김구, 안창호, 이회영, 홍범도 등의 국적을 '한국'으로 올바로 소개했지만, 민족 표기를 하지 않았다. 신규식에는 국적 항목이 없고, 이동녕에는 국적과 민족 항목 둘 다 없다.

서 교수는 지난해 12월 30일 윤동주 선생 탄생일에 맞춰 바이두에 항의했고, 이번 2월 16일 윤동주 서거일에도 전혀 변화가 없자 재차 바로 잡아달라고 요구했다.

그는 인터넷 백과사전 위키피디아 중문판이 세종대왕, 김구 등 역사적 위인과 김연아, 이영애 등 한류 스타를 '조선족'으로 소개한 것과 중국 지린(吉林)성 옌볜(延邊)조선족자치주 룽징(龍井) 마을에 있는 윤동주 생가 입구 표지석에 '중국 조선족 애국 시인'이라고 적혀 있는 것도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서 교수는 "중국의 역사 왜곡에 분노만 할 것이 아니라, 무엇이 잘못됐는지를 정확히 알려서 올바르게 수정할 수 있도록 요구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말했다.

윤동주 생가 입구 표지석 '중국 조선족 애국시인'
윤동주 생가 입구 표지석 '중국 조선족 애국시인'

[서경덕 교수 제공]

gh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