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철옹성 기득권의 벽, 두려움 없이 맞설 것" 백기완 추모

송고시간2021-02-15 12:00

beta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5일 별세한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장을 추모하며 "선생께서 평생 맞섰던 철옹성 같은 기득권의 벽, 두려움 없이 마주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선생께서 작사하신 '임을 위한 행진곡'의 가사처럼, 그리고 전 생애로 실천하셨던 것처럼, 앞서서 나가시는 님을 산 자로서 충실히 따르겠다"며 이같이 추모했다.

"영원한 스승 백기완 선생님, 편히 쉬시라"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재명 경기도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5일 별세한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장을 추모하며 "선생께서 평생 맞섰던 철옹성 같은 기득권의 벽, 두려움 없이 마주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선생께서 작사하신 '임을 위한 행진곡'의 가사처럼, 그리고 전 생애로 실천하셨던 것처럼, 앞서서 나가시는 님을 산 자로서 충실히 따르겠다"며 이같이 추모했다.

그는 "고문으로 앙상해진 몸에서 뿜어져 나오던 쩌렁쩌렁한 기백이 아직도 생생하다"며 "삶 자체가 대한민국 현대사이셨던 분. 민주화와 평화통일 운동의 선두에서 온갖 모진 고난을 감내하셨던 분. 그러면서도 늘 우리 사회 보통 사람들, 낮은 자들의 유쾌한 연대를 꿈꾸셨다"고 했다.

이어 "영원한 스승 백기완 선생님, 편히 쉬시라"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덧붙였다.

'임을 위한 행진곡' 백기완 선생 영면
'임을 위한 행진곡' 백기완 선생 영면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장이 15일 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89세.
1933년 황해도 은율군 장련면 동부리에서 태어난 그는 1950년대부터 농민·빈 민·통일·민주화운동에 매진하며 한국 사회운동 전반에 참여했다.
15일 오전 빈소가 마련된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고인의 영정이 놓여있다. seephoto@yna.co.kr

you@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45vObrnjLJ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