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 고속철도 신칸센 지진에 '허리 마비'…복구에 열흘

송고시간2021-02-15 08:38

beta

13일 발생한 규모 7.3의 지진으로 일본 수도권과 도호쿠(東北) 지방을 잇는 고속철도인 도호쿠신칸센(新幹線)이 열흘가량 제 기능을 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15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JR동일본은 전력을 공급용 가선(架線)을 지탱하는 전주가 지진의 영향으로 꺾이거나 철도를 떠받치는 고가다리 등이 손상됐으며 복구 작업을 마치고 운행을 재개하려면 10일 전후의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일본 도호쿠 지방으로 가는 핵심 철도가 사실상 마비됨에 따라 대체 교통수단 확보에도 비상이 걸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력공급선 등 손상…항공기·버스 증편

신칸센 열차
신칸센 열차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13일 발생한 규모 7.3의 지진으로 일본 수도권과 도호쿠(東北) 지방을 잇는 고속철도인 도호쿠신칸센(新幹線)이 열흘가량 제 기능을 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철도회사 JR동일본은 이번 지진으로 인해 도치기(栃木)현 나스시오바라(那須鹽原)시와 이와테(岩手)현 모리오카(盛岡)시 구간의 신칸센 운행을 중단했는데 이런 상황이 한동안 이어질 전망이다.

15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JR동일본은 전력을 공급용 가선(架線)을 지탱하는 전주가 지진의 영향으로 꺾이거나 철도를 떠받치는 고가다리 등이 손상됐으며 복구 작업을 마치고 운행을 재개하려면 10일 전후의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고 있다.

도호쿠 신칸센과 바로 연결되는 아키타(秋田) 신칸센 및 야마가타(山形) 신칸센도 영향을 받고 있다.

지진에 기울어진 일본 철도 시설물
지진에 기울어진 일본 철도 시설물

(후쿠시마 교도=연합뉴스) 일본 후쿠시마(福島)현 앞바다에 규모 7.3의 지진이 발생한 다음 날인 14일 오전 후쿠시마현 고리야마(郡山)시의 신칸센 철로 인근에 설치된 가선을 지탱하는 전주가 기울어져 있다.

이들 노선은 전날 온종일 운행을 중단했으며 15일에는 횟수를 줄여 운행한다. 도쿄까지 직접 운행을 재개하는 것도 열흘 정도 걸릴 전망이다.

일본 도호쿠 지방으로 가는 핵심 철도가 사실상 마비됨에 따라 대체 교통수단 확보에도 비상이 걸렸다.

일본 주요 항공사는 도호쿠 각 지역 공항을 오가는 임시 항공편을 투입하기로 했다.

수도권에서 후쿠시마역이나 미야기현 센다이(仙台)시를 오가는 고속버스를 운영하는 업체들도 증편하고 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gBh3ugqpLw

sewon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