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사용 승인…17일 접종 개시

송고시간2021-02-14 17:51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런던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일본 후생노동성이 14일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사용을 정식 승인했다고 교도통신과 NHK가 보도했다.

일본에서 코로나19 백신이 승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일본의 의약품 심사기관인 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PMDA)는 화이자 백신의 안전성과 유효성에 특별한 문제가 없다며 심사 절차를 간소화하는 '특별승인'을 인정하는 심사 보고서를 정리한 바 있다.

이에 후생성 전문가 회의는 지난 12일 특례 승인을 인정했고, 다무라 노리히사(田村憲久) 후생상은 이날 정식 승인 결정을 내렸다.

화이자는 일본 정부와 7천200만 명분의 백신을 공급하기로 계약을 맺고 작년 12월 승인 신청을 했다.

이후 화이자 백신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확인하기 위한 일본 내 임상실험 절차가 진행됐다.

화이자 백신 승인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일본 정부는 17일부터 국립병원 등 핵심 의료 종사자를 중심으로 백신 접종을 시작할 계획이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