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누적 확진자 3천 명 넘어…요양병원·가족 간 감염 지속

송고시간2021-02-13 14:02

beta

부산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3천 명을 넘었다.

13일 부산시에 따르면 신규 확진자는 전날 오후 1명, 이날 오전 15명을 기록했다.

부산의 누적 확진자는 3천14명으로 3천 명을 넘어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신규 가족 감염 9건, 송산요양병원 직원 2명 추가

마스크 (PG)
마스크 (PG)

[권도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부산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3천 명을 넘었다.

13일 부산시에 따르면 신규 확진자는 전날 오후 1명, 이날 오전 15명을 기록했다.

이로써 부산의 누적 확진자는 3천14명으로 3천 명을 넘어섰다.

기존에 집단 감염이 확인된 요양병원에서 신규 확진이 잇따랐다.

전날 22명의 집단 감염이 확인된 중구 송산요양병원에서는 직원 2명의 확진이 추가돼 총 24명(직원 7명, 환자 17명)이 확진됐다.

시는 해당 병원에 대해 '동일 집단격리'(코호트 격리)를 시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가족 간 감염도 모두 9건이 새로 확인됐다.

항운노조원 관련 확진자의 가족이 추가 확진됐고, 2978번 확진자 가족 3명(3010번, 3011번, 3012번)이 한꺼번에 확진되기도 했다.

미국(3001번, 3003번)과 필리핀(3002번) 등 해외 입국자의 확진도 3명이 있었다.

부산지역 위·중증 환자는 17명이다.

일반병상 367개 중 현재 사용 중인 병상은 231병상이고, 위·중증 병상 47개 중 17개 병상이 사용되고 있다.

현재 관리 중인 접촉자는 2천246명으로 해외입국자 3천222명과 합쳐 5천468명이 자가 격리 중이다.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