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터키, 중국산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시작

송고시간2021-02-11 23:45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도 2차 백신 접종

지난 달 14일 코로나19 백신을 1차 접종하는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지난 달 14일 코로나19 백신을 1차 접종하는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아나돌루=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터키가 중국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2차 접종을 시작했다.

터키 관영 아나돌루 통신에 따르면 터키 보건부는 11일(현지시간) 의료진과 70세 이상 노년층을 대상으로 2차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도 이날 SNS(사회관계망 서비스)를 통해 2차 백신 접종 사실을 알렸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자신의 텔레그램 계정에 "오늘 코로나19 백신을 두 번째로 접종했다"며 "모든 국민이 백신을 접종하기를 바란다"고 적었다.

터키는 지난 달 14일부터 보건 의료 종사자를 대상으로 백신 1차 접종을 시작했으며, 에르도안 대통령도 접종 첫날 백신 주사를 맞았다.

터키 정부가 접종 중인 백신은 중국 제약사 시노백이 제조한 것으로 터키는 지난 연말부터 지금까지 1천300만 도스(1회 접종분)를 들여왔다.

다만, 시노백 백신은 임상시험마다 예방효과가 50∼90%까지 들쑥날쑥해 효능에 의구심이 제기되고 있다.

터키 보건부에 따르면 이날까지 약 280만 명이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집계됐다.

백신 접종을 시작한 후 일주일 만에 약 120만 명이 접종했으나 이후 접종 속도가 떨어지는 양상이다.

kind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