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소비자 10명 중 8명, 환경보호 위해 전기차 대중화 필요"

송고시간2021-02-13 07:00

beta

자동차 완성차 업체가 올해 잇따라 신형 전기차를 선보이는 가운데 소비자들도 환경보호를 위해 전기차 대중화가 필요하다는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조사됐다.

13일 시장조사업체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1천명을 대상으로 전기 자동차 인식 조사를 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9%가 환경보호를 위해 전기차가 대중화될 필요가 있다고 답했다.

중장년층에서 전기차 대중화 필요성에 대한 공감이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1천명 조사…안전 때문에 구매 보류 36%

친환경 전기차 (PG)
친환경 전기차 (PG)

[이태호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자동차 완성차 업체가 올해 잇따라 신형 전기차를 선보이는 가운데 소비자들도 환경보호를 위해 전기차 대중화가 필요하다는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조사됐다.

13일 시장조사업체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1천명을 대상으로 전기 자동차 인식 조사를 한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9%가 환경보호를 위해 전기차가 대중화될 필요가 있다고 답했다.

트렌드모니터는 현재 자동차를 보유 중이거나, 운전 경험이 있는 전국 만 19~59세 성인 남녀를 대상으로 중복 응답이 가능한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

중장년층에서 전기차 대중화 필요성에 대한 공감이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50대의 84.4%, 40대의 84.4%가 환경보호를 위해 전기차 대중화가 꼭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73.2%는 환경 규제로 인해 전기차가 반드시 구매해야 하는 차종이 될 것 같다고 전망했고, 75.6%는 가까운 미래에 친환경 자동차로 모든 자동차가 대체될 것으로 전망했다.

아울러 휘발유나 경유 차량의 구매를 지양할 필요가 있다는 인식도 60.2%로 응답자의 절반을 넘었다.

전기차에 대한 부정적 인식은 낮았다. 전기차에 대한 주변 인식이 좋지 않은 편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27.6%, 전기차를 만드는 과정이 환경을 해치는 듯한 느낌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14.6%에 불과했다.

다만, 내연 기관 자동차를 이용하는 것이 편하다고 말하는 응답자가 72.9%에 달해 실제 전기차 사용 불편함에 대한 우려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86.3%가 전기차를 이용하고 구매하는 사람이 앞으로 많아질 것으로 전망했지만, 전기차가 대중화되기 위해서는 아직 시간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82.5%가 나왔다.

특히 전기차 안전에 대한 우려는 2018년 조사 때보다 오히려 커진 것으로 조사됐다.

전기차가 안전하다고 답한 응답자는 2018년 34.4%에서 28.2%로 줄었고, 안전 때문에 전기차가 구매 보류 대상이라고 생각하는 응답자는 36.3%였다.

최근 현대차[005380] 코나 EV에서 화재가 잇따라 발생한 것이 전기차 안전에 대한 인식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전기차를 구입하고 싶어하는 소비자 의향은 2018년보다 높아졌다. 2018년 조사에서는 응답자의 48.3%가 전기차 구매를 고려해볼 것이라고 응답했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58.2%가 구매 의향을 밝혔다. 향후 5년 이내 자동차를 구매 계획이 있는 운전자의 64.5%가 전기차를 고려하는 것으로도 조사됐다.

전기차의 장점은 친환경(63.8%), 저렴한 전기 충전 비용(35.1%), 차량 유지비 절약(30.2%), 저소음(25.6%), 보조금 혜택(22.3%) 순으로 나타났다.

단점으로는 충전소 부족(60.1%), 오랜 충전 시간(60.1%), 짧은 주행 거리(31.3%) 등이 꼽혔다.

트렌드모니터는 "전기차가 곧 대중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지만, 아직 충전 인프라와 안전성에 대한 의구심이 큰 것으로 보인다"며 "전반적으로 전기차에 대한 긍정적 인식이 커진 것으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