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총리 "위대한 광주의 시대 반드시 열린다…함께할 것"

송고시간2021-02-10 16:17

"호남과 광주도 누리고 잘살아야"…'사실상 대권행보' 분석도

축사하는 정세균 총리
축사하는 정세균 총리

(광주=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0일 오후 광주광역시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빛고을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투자협약 및 착수식 행사에서 축사하고 있다. 2021.2.10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10일 "위대한 광주의 시대가 반드시 열릴 것이라 믿는다"며 "저 역시 광주 시대의 서막에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빛고을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투자협약 및 착수식에 참석해 축사에서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이번 투자협약에 대해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는 그린뉴딜의 핵심이다. 마르지 않는 화수분 같은 에너지를 선물하는 꿈의 발전소"라며 "이를 통해 일자리가 늘어나고 광주 경제가 살아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 총리는 "광주의 도전과 꿈이 만나 대한민국 수소강국의 시대를 열어가게 됐다"며 "광주가 살아야 호남이 살고, 호남이 살아야 대한민국 국가균형발전의 기틀이 정립된다. 광주의 꿈이 현실이 되리라는 것을 총리로서 약속드린다"고 했다.

정 총리는 "광주는 지금까지 양보하고 헌신했다. 대한민국은 광주의 희생으로 민주화를 이룩했다"며 "하지만 호남과 광주는 산업화의 과정에서 소외당한 것이 사실"이라고 평가했다.

기념 촬영하는 정세균 총리
기념 촬영하는 정세균 총리

(광주=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왼쪽 세 번째)가 10일 오후 광주광역시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빛고을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투자 협약식 및 착수식 행사에서 협약식을 마친 이용섭 광주시장(왼쪽 네 번째) 등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그러면서 "이제 호남과 광주도 충분히 누리고 더불어 잘 살아야 한다. 정부도 정책과 예산을 아끼지 않고 투자하겠다"며 "광주와 정부는 한 몸처럼 손발을 맞추고 있다. 민주화의 심장 광주는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이끌 글로벌 선도도시로 거듭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정치권에서는 정 총리가 이처럼 광주의 미래에 대한 '예찬'에 집중하는 모습을 두고 고향인 호남 민심을 끌어안으며 사실상 대권행보에 시동을 거는 것 아니냐는 분석도 내놓고 있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