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입지원금 10만원 더드려요"…인제군 인구증가 시책

송고시간2021-02-09 13:55

beta

강원 인제군이 전입 지원금을 1인당 20만 원에서 30만 원으로 올리는 등 인구증가 시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9일 관내에 최초 전입하는 세대에 지원하는 전입정착지원금을 30만 원으로 올렸다고 밝혔다.

군은 인구 늘리기 시책의 하나로 지난달 1일부터 인제군 인구증가 시책 지원 조례를 일부 개정해 시행 중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구이동(PG)
인구이동(PG)

[제작 이태호]

(인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강원 인제군이 전입 지원금을 1인당 20만원에서 30만원으로 올리는 등 인구증가 시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9일 관내에 최초 전입하는 세대에 지원하는 전입정착지원금을 30만원으로 올렸다고 밝혔다.

지급 수단도 인제사랑상품권에서 인제채워드림카드와 병행해 편의를 주기로 했다.

또 사용액의 10%를 캐시백으로 지급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할 방침이다.

군은 인구 늘리기 시책의 하나로 지난달 1일부터 인제군 인구증가 시책 지원 조례를 일부 개정해 시행 중이다.

이에 따라 전입정착지원금 10만원 상향 지급이 가능해졌다.

또 종량제봉투(20ℓ) 40매와 가구당 CGV 영화관람권 2매, 쌀 10㎏ 1포, 상수도 요금 3개월분 감면 등 혜택도 준다.

게다가 군 장병에게는 장려금 5만원을 더 주기로 했다.

이런 시책으로 지난달 말 기준 인제군 인구수는 3만1천713명으로, 지난해 말보다 19명 늘었다.

인제군 관계자는 "확대된 전입 가구 지원 혜택을 더 적극적으로 알리는 등 인구 증가 사업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