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어대시, 음식서비스 로봇 개발업체 초보틱스 인수

송고시간2021-02-09 10:41

beta

미국의 음식배달업체 도어대시는 음식 서비스 로봇 개발업체인 '초보틱스'(Chowbotics)를 인수했다고 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도어대시는 이날 초보틱스 인수 사실을 공개하면서 이번 인수를 통해 더 나은 서비스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어대시는 초보틱스의 음식 만들어 주는 로봇인 '샐리'가 이미 수백 곳에 설치돼 있다면서 자동화된 음식 생산이 식당들의 시간과 비용을 절약해 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미국의 음식배달업체 도어대시는 음식 서비스 로봇 개발업체인 '초보틱스'(Chowbotics)를 인수했다고 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도어대시는 이날 초보틱스 인수 사실을 공개하면서 이번 인수를 통해 더 나은 서비스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어대시는 초보틱스의 음식 만들어 주는 로봇인 '샐리'가 이미 수백 곳에 설치돼 있다면서 자동화된 음식 생산이 식당들의 시간과 비용을 절약해 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수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피치북 자료에 따르면 마지막으로 자금조달에 나섰던 지난 2018년 초보틱스의 기업가치는 4억6천만달러로 평가됐다.

2014년 캘리포니아주에서 설립된 초보틱스는 고객의 주문대로 샐러드나 비스킷 볼, 요구르트 볼 등을 만들어주는 로봇 샐리를 주력 제품으로 하고 있다.

음식 서비스 로봇개발업체 초보틱스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음식 서비스 로봇개발업체 초보틱스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