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럽증시] 미국 대규모 부양책 기대감 속 소폭 상승세

송고시간2021-02-09 03:49

beta

유럽 주요국 증시는 8일(현지시간) 미국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도입에 대한 기대감 속에 소폭 상승세를 나타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0.5% 상승한 6,523.53으로 거래를 마쳤고,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도 0.5% 오른 5,686.03으로 마감했다.

이날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미국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도입 가능성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워싱턴 A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3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기부양안을 논의하고자 백악관 집무실에서 척 슈머 상원 원내대표를 비롯한 민주당 상원 의원들과 만나는 모습. 바이든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1조9천억 달러(2천100조 원)의 예산안 처리 협조를 당부했다. leekm@yna.co.kr

(워싱턴 A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3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기부양안을 논의하고자 백악관 집무실에서 척 슈머 상원 원내대표를 비롯한 민주당 상원 의원들과 만나는 모습. 바이든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1조9천억 달러(2천100조 원)의 예산안 처리 협조를 당부했다. leekm@yna.co.kr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유럽 주요국 증시는 8일(현지시간) 미국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도입에 대한 기대감 속에 소폭 상승세를 나타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0.5% 상승한 6,523.53으로 거래를 마쳤고,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도 0.5% 오른 5,686.03으로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30 지수는 14,059.91로 보합세였고,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50 지수는 0.3% 오른 3,665.51을 기록했다.

이날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미국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도입 가능성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미 상원과 하원은 지난 5일 1조9천억 달러(약 2천100조 원) 규모의 경기부양책을 담은 코로나19 구제법안을 의회 과반 찬성만으로도 통과시킬 수 있도록 하는 예산 결의안을 처리했다.

공화당의 반대와 관계없이 민주당이 단독으로 법안을 처리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돼 부양책 시행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는 분석이다.

CNN 방송은 미 상원이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한 탄핵 심판이 끝나는 이달 말이나 내달 중 구제법안을 최종 표결할 것으로 전망했다.

lu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