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농기원, 무가당 와인 제조법 원천기술 특허출원

송고시간2021-02-08 16:10

beta

충북도 농업기술원 산하 와인연구소는 설탕을 사용하지 않고 포도즙의 당 함량을 높이는 '무가당 와인 제조법'을 개발해 특허출원했다고 8일 밝혔다.

와인연구소 박혜진 박사는 "무가당 와인 제조법이 국산 와인의 품질 고급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와이너리 농가에 기술이전을 통한 실용화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충북도 농업기술원 산하 와인연구소는 설탕을 사용하지 않고 포도즙의 당 함량을 높이는 '무가당 와인 제조법'을 개발해 특허출원했다고 8일 밝혔다.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와인 제조를 위해선 원료인 포도의 당분이 22브릭스 이상이어야 알코올 발효가 일어난다.

하지만 국내 재배용 포도는 당도가 15브릭스로 낮아 설탕 첨가가 불가피하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포도즙을 동결 농축한 후 수분을 제거하는 방법으로 당도를 높여 설탕 없이도 와인 제조가 가능하다.

이렇게 만든 와인은 설탕 첨가 와인보다 향기 성분이 증가했고, 기호성도 우수했다고 와인연구소는 설명했다.

와인연구소 박혜진 박사는 "무가당 와인 제조법이 국산 와인의 품질 고급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와이너리 농가에 기술이전을 통한 실용화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