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테슬라 내주 인도네시아 정부와 공장 설립 등 투자 협상

송고시간2021-02-06 11:30

beta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인도네시아에서 공장 설립 등 투자를 검토하고 있다.

싱가포르 일간 스트레이츠타임스 등 외신은 5일 테슬라 측이 전기차 및 리튬 배터리 생산 공장 건설 투자 협상을 위해 다음 주 인도네시아 당국 관계자와 화상으로 논의를 시작한다고 보도했다.

해 셉티안 하리오 세토 인도네시아 투자·광업 담당 부장관은 "4일 오전 테슬라로부터 (투자 협상) 제안을 받았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2020년 9월 독일 베를린 남동부 그륀하이데의 테슬라 공장 신축 현장에서 취재진과 문답하는 모습. [AFP=연합뉴스]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2020년 9월 독일 베를린 남동부 그륀하이데의 테슬라 공장 신축 현장에서 취재진과 문답하는 모습. [AFP=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인도네시아에서 공장 설립 등 투자를 검토하고 있다.

싱가포르 일간 스트레이츠타임스 등 외신은 5일 테슬라 측이 전기차 및 리튬 배터리 생산 공장 건설 투자 협상을 위해 다음 주 인도네시아 당국 관계자와 화상으로 논의를 시작한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셉티안 하리오 세토 인도네시아 투자·광업 담당 부장관은 "4일 오전 테슬라로부터 (투자 협상) 제안을 받았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배터리에 사용되는 니켈과 코발트, 망간 생산국으로 2030년에는 전기차 산업 허브가 되겠다는 목표를 세워놓고 있다.

이에 작년 가을부터 가공되지 않은 상태의 니켈 광석 수출을 금지했으며 중국 CATL, 한국 LG에너지솔루션(전 LG화학 배터리 사업 부문) 등 세계적인 배터리 생산업체의 투자 유치도 추진했다.

인도네시아는 특히 기술 이전에 관심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세토 부장관은 "리튬 배터리 기술이 세계 최고 수준인 테슬라와 협력하게 돼 흥분된다"며 "CATL, LG화학과 함께 테슬라로부터도 투자를 받게 되면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협상에서는 에너지저장장치(ESS) 생산 공장 설립안도 함께 논의된다고 스트레이츠타임스는 전했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전기 수요 피크 시간에 ESS에 저장된 전기를 가정이나 산업용으로 투입할 계획이다.

한편 테슬라는 최근 인도 시장 진출도 본격화하고 있다.

인도 언론에 따르면 테슬라는 제조 공장, 연구개발(R&D) 센터, 지사 설립 등을 위해 5개 주(州) 정부와 접촉 중이다. 남부 카르나타카주 정보기술(IT) 중심도시 벵갈루루에서는 이미 자회사 설립 등록과 함께 현지 임원 신규 선임 절차까지 이뤄졌다.

인도 정부 역시 대기오염 감축 등을 위해 대규모 전기차 보급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