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WHO "코로나 백신 인구, 감염자 수 추월…선진국에만 집중"

송고시간2021-02-06 04:23

"백신 개발사, 공급 확대 위해 다른 제조사에 비독점 사용권 줘야"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제네바=연합뉴스) 임은진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는 5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인구가 감염자 수보다 많아졌지만, 대부분의 접종이 부유한 국가에서만 진행됐다고 지적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백신 접종의 4분의 3 이상이 전 세계 국내총생산(GDP)의 거의 60%를 차지하는 10개국에서만 이뤄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아직 25억 명의 인구를 지닌 약 130개국에서는 아직 1회분도 투여되지 않았다"며 "우리는 (백신) 제조 분야에서도 대규모 확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19 백신을 프랑스 제약사 사노피가 생산하겠다고 밝힌 것처럼 백신을 개발한 제약사가 공급 확대를 위해 다른 제조사에 비독점 사용권(non-exclusive licenses)을 줘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이 같은 협업은 과거 제약사들이 에이즈(후천성 면역 결핍증) 바이러스(HIV)와 C형 간염 치료제에 대한 접근을 확대하기 위해 시행한 적 있다는 점을 상기시켰다.

이와 함께 WHO는 도쿄 올림픽과 관련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일본 당국과 함께 일하고 있으며, 위험 관리를 위해 태스크포스(TF)를 투입하고 있다고 전했다.

브리핑에 동석한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대응팀장은 "일본 정부와 모든 관리가 그들의 모든 데이터를 검토하고, 일본 국민들과 선수들, 잠재적인 관중을 대표해 옳은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답했다.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