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토스뱅크, 인터넷전문은행 본인가 금융위에 신청

송고시간2021-02-05 16:24

beta

금융위원회는 5일 토스혁신준비법인(토스뱅크)의 인터넷 전문은행 본인가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금융위는 관련 법령에 따라 금융감독원 심사를 거쳐 토스뱅크의 본인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토스뱅크가 본인가를 받으면 인터넷 전문은행은 카카오뱅크, 케이뱅크에 더해 모두 3곳으로 늘어나 한층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금융위원회는 5일 토스혁신준비법인(토스뱅크)의 인터넷 전문은행 본인가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등기 법인명은 '한국토스은행 주식회사'이며 자본금은 2천500억원이다.

비바리퍼블리카, 하나은행, 한화투자증권[003530], 이랜드월드, 중소기업중앙회,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웰컴저축은행 등 11개사가 주주다.

토스뱅크는 2019년 12월 16일 금융위의 예비 인가 이후 준비법인 설립, 출자, 임직원 채용, 전산시스템 구축 등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 작업을 준비했다.

금융위는 관련 법령에 따라 금융감독원 심사를 거쳐 토스뱅크의 본인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금감원은 자본금과 자금조달 방안, 대주주·주주 구성 계획, 사업계획, 임원, 인력·영업 시설·전산 체계 및 물적 설비 등 법상 인가 심사 요건이 충족하는지를 심사할 예정이다.

토스뱅크가 본인가를 받으면 인터넷 전문은행은 카카오뱅크, 케이뱅크에 더해 모두 3곳으로 늘어나 한층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토스뱅크 제3인터넷 전문은행 예비인가 (PG)
토스뱅크 제3인터넷 전문은행 예비인가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