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대면 소비 확산에…GS홈쇼핑 지난해 영업이익 29.5%↑(종합)

송고시간2021-02-05 15:38

beta

GS홈쇼핑이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반사이익을 누렸다.

GS홈쇼핑[028150]은 연결 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1천569억 원으로 전년보다 29.5%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GS홈쇼핑 TV홈쇼핑 로고
GS홈쇼핑 TV홈쇼핑 로고

편집 김민준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GS홈쇼핑이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반사이익을 누렸다.

GS홈쇼핑[028150]은 연결 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1천569억 원으로 전년보다 29.5%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매출은 1조2천457억 원으로 1.2%, 순이익은 1천263억 원으로 15.1% 늘었다.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은 461억 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53.8% 늘었다. 매출과 순이익은 각각 3천285억 원과 401억 원이었다.

4분기 모바일 쇼핑 거래액은 13% 늘었고, TV 쇼핑(4.8%), PC 기반 인터넷쇼핑(6.8%) 등도 증가했다.

지난해 전체 거래액(별도 기준)은 전년 대비 5.1% 증가한 4조4천988억 원이었다.

거래액 가운데 모바일 쇼핑이 차지하는 비율은 56.3%로 가장 많았고 이어 TV 쇼핑(34.9%), PC 기반 인터넷쇼핑(7.2%) 순이었다.

지난해 기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누적 다운로드 수는 3천900만 건을 넘어섰다.

GS홈쇼핑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먹거리와 건강식품, 가전에 대한 관심이 커진 덕분"이라고 말했다.

또 "코로나19로 출장비, 교육비 등 내부 비용이 줄면서 판관비가 줄어든 것도 영업이익 증가에 영향을 미쳤다"고 덧붙였다.

GS홈쇼핑은 올해 7월 GS리테일과의 합병을 통해 통합 마케팅과 배송 서비스 등 사업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