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애플 전기차, 현대·기아 외 협상 대상 더 있나…"적어도 6개"

송고시간2021-02-05 14:25

beta

애플이 자율 주행 전기차 생산을 위해 현대·기아 외에도 일본 기업을 포함한 복수의 업체와 협상 중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보도에 따르면 업계의 한 간부는 전기차 생산 파트너를 결정하기 위한 애플의 움직임에 관해 "한국 업체로 결정될지는 모른다. (애플이) 어디서 만들게 할지 교섭을 진행 중인 단계"라며 "적어도 6개 사 정도와 교섭이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미국 경제매체 CNBC는 현대·기아가 '애플카'로 불리는 애플 브랜드의 자율주행 전기차를 생산하기 위한 협상이 마무리 단계에 있다고 현지시간 3일 보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니혼게이자이신문 "일본 기업 포함해 복수의 업체에 타진한 듯"

애플 자율주행 전기차 생산 구상 (PG)
애플 자율주행 전기차 생산 구상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애플이 자율 주행 전기차 생산을 위해 현대·기아 외에도 일본 기업을 포함한 복수의 업체와 협상 중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애플은 전기자동차(EV) 생산과 관련해 일본 기업을 포함한 복수의 자동차 업체에 생산을 타진한 것으로 보인다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이 5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업계의 한 간부는 전기차 생산 파트너를 결정하기 위한 애플의 움직임에 관해 "한국 업체로 결정될지는 모른다. (애플이) 어디서 만들게 할지 교섭을 진행 중인 단계"라며 "적어도 6개 사 정도와 교섭이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일본 완성차 업체 중 혼다와 마쓰다는 애플로부터 타진을 받았는지와 관련해 "말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고 미쓰비시(三菱)자동차는 "그런 사실이 없다"고 답했으며 닛산(日産)자동차는 답변을 피했다고 닛케이는 전했다.

한 자동차 대기업 간부는 애플의 타진이 있었는지를 밝히지 않은 채 "흥미는 있다"고 언급했다.

신문은 애플이 요코하마(橫浜)시에 마련한 연구 거점이 일본 완성차 업체나 부품공급 업체와의 접점이 된 것으로 보인다며 주목했으나 일본 업체 중 애플과 협상 중인 업체를 특정하지는 않았다.

미국 경제매체 CNBC는 현대·기아가 '애플카'로 불리는 애플 브랜드의 자율주행 전기차를 생산하기 위한 협상이 마무리 단계에 있다고 현지시간 3일 보도했다.

sewon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