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호주 대형산불 확산세…가옥 86채·1만ha 피해

송고시간2021-02-05 14:06

beta

호주 서호주주(州) 퍼스 인근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이 번지면서 가옥 86채가 전소되고 피해지역이 1만ha를 넘어섰다.

5일 호주 일간 디오스트레일리안에 따르면, 지난 1일 퍼스 북동쪽 45km의 울로루 지역에서 발생한 산불이 시속 80km 강풍을 타고 번지면서 피해가 확산하고 있다.

대런 클렘 서호주주(州) 소방방재청장은 "대부분의 건물 피해는 1일(현지시간) 산불이 발화한 후 12시간 이내에 발생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시드니=연합뉴스) 정동철 통신원 = 호주 서호주주(州) 퍼스 인근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이 번지면서 가옥 86채가 전소되고 피해지역이 1만ha를 넘어섰다.

호주 퍼스 인근 울로루 지역에서 발생한 산불
호주 퍼스 인근 울로루 지역에서 발생한 산불

EPA/EVAN COLLIS/DFES HANDOUT

5일 호주 일간 디오스트레일리안에 따르면, 지난 1일 퍼스 북동쪽 45km의 울로루 지역에서 발생한 산불이 시속 80km 강풍을 타고 번지면서 피해가 확산하고 있다.

울로루 산불은 둘레 길이가 136km로 커진 상태에서 인근 퍼스힐 등에서 맹렬하게 타고 있다.

소방관 500여 명, 소방차 250대, 소방항공기 등이 투입돼 진화작업을 벌였으나 불길을 잡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런 클렘 서호주주(州) 소방방재청장은 "대부분의 건물 피해는 1일(현지시간) 산불이 발화한 후 12시간 이내에 발생했다"고 밝혔다.

마크 맥고원 서호주주(州) 총리는 "이 산불로 상상을 초월하는 황폐한 결과가 초래돼 수많은 이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고 지적했다.

호주보험위원회(ICA)는 현재까지 이번 산불로 인한 피해 보상 신청이 270건 이상 접수됐고, 신청액은 4천만 호주달러(약 340억 원)를 상회한다고 밝혔다.

dc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