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네트웍스 작년 영업이익 1천237억원…전년 대비 13%↑(종합)

송고시간2021-02-05 14:23

beta

SK네트웍스[001740]는 연결 기준 작년 한 해 영업이익이 1천237억원으로 전년보다 13.1%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매출은 10조6천314억원으로 전년 대비 18.6% 감소했다.

4분기 영업이익은 84억원으로 전년동기(영업손실 518억원)와 비교해 흑자전환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기업로고, sk네트웍스
기업로고, sk네트웍스

편집 미디어랩 김민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SK네트웍스[001740]는 연결 기준 작년 한 해 영업이익이 1천237억원으로 전년보다 13.1%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매출은 10조6천314억원으로 전년 대비 18.6% 감소했다. 순이익은 421억원으로 흑자로 돌아섰다.

4분기 영업이익은 84억원으로 전년동기(영업손실 518억원)와 비교해 흑자전환했다. 이 분기 매출과 순손실은 각각 2조7천624억원과 690억원이었다.

SK네트웍스는 성장사업인 홈케어(SK매직)와 모빌리티(SK렌터카 등) 분야에서 전년보다 높은 수익을 창출했다고 설명했다.

SK매직은 트리플케어 식기세척기, 올클린 공기청정기, 스스로 직수정수기 등을 연이어 선보이며 매출 1조원과 렌탈 계정 200만개를 돌파했다.

SK렌터카는 차량 구매·정비, 보험, 내륙 단기 렌터카 서비스 등을 통합 운영해 효율성을 높이는 동시에 차량인가 대수 20만대를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정보통신사업의 경우 단말기 매출이 감소했으나 민팃과 에이프릴스톤을 통해 중고폰 재활용 사업 및 일상생활 관련 사업을 확대했다.

워커힐은 연속된 객실 휴장과 뷔페 운영 중단 등으로 상당한 영업 손실을 감수하면서도 프리미엄 고메 스토어인 '르파샤쥬'를 선보이고 '명월관'을 새로 단장해 운영하는 등 고객 서비스를 확대하는 데 주력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지난해 직영주유소와 핀크스 양도, 명동사옥 매각 등을 통해 투자재원을 마련하고 재무 건전성을 높였다"면서 "4분기에는 호주 자원법인 매각 등 해외 중단사업 평가 손실과 이연법인세 자산 손상 처리 등 일회성 요인이 반영돼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에 손실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는 홈케어와 모빌리티를 축으로 하는 성장사업을 강화하는 동시에 사회와 환경을 함께 고려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기반 구축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SK네트웍스
SK네트웍스

[촬영 안철수]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