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진욱 "공수처 검사 지원자 절반 정도가 검찰 출신"

송고시간2021-02-05 09:52

beta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이하 공수처) 처장은 5일 공수처 검사 지원자 중 검찰 출신 비율에 대해 "(지원자) 전체의 절반 조금 안 되는 정도"라고 밝혔다.

김 처장은 이날 정부과천정사 출근길에 취재진과 만나 "법조계에서 (각 직군이) 차지하는 비율 정도로 균형 있게 지원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마감한 원서접수 결과를 보면 4명을 뽑는 부장검사에 40명, 19명을 뽑는 평검사에 193명의 지원자가 몰려 각각 1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과천=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5일 오전 정부과천청사로 출근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4일 공수처에 따르면 4명을 뽑는 부장검사에는 40명, 19명을 뽑는 평검사에는 193명의 지원자가 몰려 10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한편 공수처 수사관 모집은 5일 마감된다. superdoo82@yna.co.kr

(서울·과천=연합뉴스) 이대희 최재서 기자 =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이하 공수처) 처장은 5일 공수처 검사 지원자 중 검찰 출신 비율에 대해 "(지원자) 전체의 절반 조금 안 되는 정도"라고 밝혔다.

김 처장은 이날 정부과천정사 출근길에 취재진과 만나 "법조계에서 (각 직군이) 차지하는 비율 정도로 균형 있게 지원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전날 마감한 원서접수 결과를 보면 4명을 뽑는 부장검사에 40명, 19명을 뽑는 평검사에 193명의 지원자가 몰려 각각 1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김 처장은 "저희가 생각하기에도 지원자가 많았다"며 "국민적 관심이 그만큼 많다는 뜻"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또 "여성은 30여명 수준으로 지원했으며, 생각보다는 적었다"고 덧붙였다.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 출신 비율에 대해서는 "사실 지원서에 쓰지 않기 때문에 파악하기가 쉽지 않다"고 했다.

이날 마감하는 수사관 원서 접수에 대해서는 "꽤 지원했는데 4급 과장급이 저조하다"며 "검사 지원자도 마지막 날에 확 몰린 만큼 수사관도 마찬가지일 것"이라고 기대했다.

사건 이첩요청권 등을 구체적으로 규정하는 사건·사무 규칙 제정 시점에 대해서는 "이달 중에는 해야 할 것"이라며 "수사처 인력 구성이 완성되기 전에 할 것"이라고 했다.

일부 시민단체가 김명수 대법원장의 '사표 반려'를 직권 남용 혐의로 고발하겠다고 예고한 것과 관련, 김 대법원장을 공수처가 수사할 수 있느냐는 질문에는 "뭐라고 말씀드리기가 어려운 단계"라고 말을 아꼈다.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