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업은행·캠코, 부산·경남지역 중소기업에 저금리 대출 지원

송고시간2021-02-05 09:33

beta

IBK기업은행[024110]은 5일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와 '부산·경남지역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기업은행과 한국자산관리공사는 공동으로 조성한 200억원 규모의 저금리 동반성장 협력대출을 지원한다.

대출 대상은 부산·경남 지역의 창업·벤처기업, 코로나19 피해기업, 일자리 창출기업, 사회적 기업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IBK기업은행[024110]은 5일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와 '부산·경남지역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기업은행과 한국자산관리공사는 공동으로 조성한 200억원 규모의 저금리 동반성장 협력대출을 지원한다.

대출 대상은 부산·경남 지역의 창업·벤처기업, 코로나19 피해기업, 일자리 창출기업, 사회적 기업이다. 대출 한도는 기업당 최대 3억원이다. 대출금리 연 0.5%포인트를 자동 감면하고 거래기여도와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1.4%포인트를 추가로 낮춰준다.

기업은행-캠코 상생금융 업무협약
기업은행-캠코 상생금융 업무협약

IBK기업은행과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5일 '부산·경남지역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상생금융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서울 중구 IBK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윤종원 IBK기업은행 은행장(오른쪽)과 문성유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2021.2.5. [기업은행 제공]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