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콩매체 "중국 '김치' 유튜버, 구독자수로 기네스북 등재"

송고시간2021-02-03 18:10

beta

지난달 김장하는 모습을 담은 동영상을 올리면서 '중국음식'(#ChineseFood)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아 논란을 일으킨 중국인 유튜버가 최다 구독자를 보유한 중국어 채널 운영자로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3일 '중국 '김치'(Kimchi) 유튜버, 구독자수로 기네스 등재'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중국 유튜버 리쯔치(李子柒)의 채널이 중국어 유튜브 채널 중 최고 구독자수를 기록해 기네스북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기네스 측은 전날 밤 웨이보 계정을 통해 이를 발표하면서, 지난해 7월 1천140만명이었던 리쯔치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가 올해 1월말 1천410만명으로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배추김치 담그면서 '중국음식'이라 설명한 중국 유튜버 리쯔치[리쯔치 유튜브 채널 동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배추김치 담그면서 '중국음식'이라 설명한 중국 유튜버 리쯔치[리쯔치 유튜브 채널 동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홍콩=연합뉴스) 윤고은 특파원 = 지난달 김장하는 모습을 담은 동영상을 올리면서 '중국음식'(#ChineseFood)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아 논란을 일으킨 중국인 유튜버가 최다 구독자를 보유한 중국어 채널 운영자로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3일 '중국 '김치'(Kimchi) 유튜버, 구독자수로 기네스 등재'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중국 유튜버 리쯔치(李子柒)의 채널이 중국어 유튜브 채널 중 최고 구독자수를 기록해 기네스북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기네스 측은 전날 밤 웨이보 계정을 통해 이를 발표하면서, 지난해 7월 1천140만명이었던 리쯔치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가 올해 1월말 1천410만명으로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중국 매체들은 지난해 말 김치가 자국 음식문화라는 주장을 또다시 펼쳤고, 그 직후 리쯔치가 문제의 영상을 올렸다.

SCMP는 "리쯔치는 지난달 절임채소를 만드는 영상을 올리면서 '중국 음식'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아 한국과 중국 네티즌 간 김치의 기원에 대한 거센 논쟁을 불러일으켰다"고 전했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