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입춘' 파주 판문점 영하 16.4도…"밤부터 많은 눈"

송고시간2021-02-03 07:03

beta

3일은 24절기상 봄이 시작된다는 입춘(立春)이지만 경기 지역은 파주 판문점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6.4도까지 떨어지는 등 추위가 이어지다 저녁부터 많은 눈이 내릴 전망이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기준 최저 기온은 판문점 영하 16.4도, 연천 미산 영하 15.8도, 포천 일동 영하 15.2도, 양주 남방·용인 백암 영하 14.8도, 가평 조정 영하 14.1도, 오산 영하 11.4도, 수원 영하 10.3도 등이다.

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눈이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달라"며 "당분간 일교차가 크겠으니 건강 관리에도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의정부=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3일은 24절기상 봄이 시작된다는 입춘(立春)이지만 경기 지역은 파주 판문점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6.4도까지 떨어지는 등 추위가 이어지다 저녁부터 많은 눈이 내릴 전망이다.

그래도 봄은 온다
그래도 봄은 온다

(안성=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입춘을 닷새 앞두고 강추위가 찾아온 29일 오후 경기도 안성시 금광호수에 설치된 수상태양광발전소 주변 얼음이 절반 정도 녹아 있다. 2021.1.29 xanadu@yna.co.kr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기준 최저 기온은 판문점 영하 16.4도, 연천 미산 영하 15.8도, 포천 일동 영하 15.2도, 양주 남방·용인 백암 영하 14.8도, 가평 조정 영하 14.1도, 오산 영하 11.4도, 수원 영하 10.3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1∼4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저녁부터 눈이 내리기 시작해 4일 오전까지 경기동부 지역에는 5∼15㎝, 경기서부내륙 지역에는 3∼10㎝의 적설량이 예상된다.

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눈이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달라"며 "당분간 일교차가 크겠으니 건강 관리에도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DpdqCqTl8ZY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