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평년보다 낮은 기온…미세먼지 주의보 발령

송고시간2021-02-02 06:15

beta

2일 부산은 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미세먼지 낀 날씨를 보이겠다.

북서쪽에서 유입된 찬 공기의 영향으로 3일까지 춥다가, 3일 낮 따뜻한 남서풍이 불면서 기온이 점차 평년 수준을 회복하겠다.

2일 오전 부산 전역에는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산 오륙도 아침
부산 오륙도 아침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2일 부산은 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미세먼지 낀 날씨를 보이겠다.

부산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기온은 오전 6시 기준 3.7도를 기록했고, 낮 최고기온은 5도로 예상된다.

평년보다 3∼4도가량 낮은 기온이다.

북서쪽에서 유입된 찬 공기의 영향으로 3일까지 춥다가, 3일 낮 따뜻한 남서풍이 불면서 기온이 점차 평년 수준을 회복하겠다.

3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3도, 낮 최고기온은 6도로 예보됐다.

2일 오전 부산 전역에는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됐다.

부산시는 "노약자와 호흡기 질환자는 실외활동을 금지하고, 창문을 닫고 가급적 외출을 삼가라"고 알렸다.

동해남부 해상에는 3일 오전까지 바람이 초속 9∼13m로 강하게 불고 물결도 1∼3m로 높게 일겠다.

부산 해안에는 너울에 의해 물결이 갯바위를 넘거나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