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아스트라제네카 1분기 4천만회분 납품키로…일보 전진"

송고시간2021-02-01 04:28

beta

아스트라제네카가 1분기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4천만회분을 납품하기로 했다고 유럽연합(EU)이 밝혔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은 31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아스트라제네카가 1분기에 지난주 제안했던 것보다 900만회분을 더 납품하기로 했다"면서 "모두 4천만회분"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는 백신과 관련한 일보 전진"이라며 "아스트라제네카는 당초 계획보다 1주일 먼저 납품을 시작할 계획이며 유럽에서 제조능력도 확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900만회분 더 납품하기로 했지만…"당초 계획분의 절반"

(베를린=연합뉴스) 이 율 특파원 = 아스트라제네카가 1분기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4천만회분을 납품하기로 했다고 유럽연합(EU)이 밝혔다.

이는 2주전 주말 아스트라제네카가 1분기에 납품할 수 있다고 통보한 3천100만회분보다는 900만회분 많지만, 당초 납품하기로 했던 8천만회분 보다는 여전히 4천만회분 적어 절반에 불과하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집행위원장[AFP=연합뉴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집행위원장[AFP=연합뉴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은 31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아스트라제네카가 1분기에 지난주 제안했던 것보다 900만회분을 더 납품하기로 했다"면서 "모두 4천만회분"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는 백신과 관련한 일보 전진"이라며 "아스트라제네카는 당초 계획보다 1주일 먼저 납품을 시작할 계획이며 유럽에서 제조능력도 확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EU와 아스트라제네카는 지난해 8월 3억3천600만 유로(약 4천550억원)에 코로나19 백신 3억∼4억회분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이 가운데 1분기에 공급하기로 했던 8천만회분 중 3천100만회분 만 납품할 수 있다고 아스트라제네카가 2주전 주말 통보하면서 양측의 갈등이 고조된 바 있다.

[폰데어라이엔 EU집행위원장 트위터 갈무리=연합뉴스]

[폰데어라이엔 EU집행위원장 트위터 갈무리=연합뉴스]

yuls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