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선물가액 상향에 백화점 농축수산물 선물세트 인기

송고시간2021-01-31 10:31

beta

청탁금지법상 설 농축수산물 선물 가액 상향에 힘입어 관련 선물세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설 선물세트 본판매를 시작한 지난 18일부터 30일까지 우리 농축수산물로 구성한 선물세트 매출이 급증했다고 31일 밝혔다.

롯데백화점은 "정부가 청탁금지법상 농축수산물 선물가액을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높인 조치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롯데백화점 굴비 매출 115% 증가…현대백화점 과일 258%·한우 145%↑

롯데백화점서 굴비 선물세트를 살펴보는 고객
롯데백화점서 굴비 선물세트를 살펴보는 고객

[롯데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청탁금지법상 설 농축수산물 선물 가액 상향에 힘입어 관련 선물세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설 선물세트 본판매를 시작한 지난 18일부터 30일까지 우리 농축수산물로 구성한 선물세트 매출이 급증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해 설 선물세트 본판매 기간과 비교한 결과 굴비(115%), 선어(103%), 청과(94%), 정육(76%) 등의 매출이 눈에 띄게 늘었다.

반면 생필품(44%), 주류(42%), 한과(37%), 홍삼(20%) 등의 매출 증가율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롯데백화점은 "정부가 청탁금지법상 농축수산물 선물가액을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높인 조치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현대백화점에서는 선물세트 본판매를 시작한 지난 25일부터 30일까지 신선식품 선물세트 매출이 작년 설 본판매 기간 대비 176% 증가했다.

이는 가공식품 매출 신장률(67%)의 2.5배를 넘는다. 과일(258%)과 굴비(166%), 한우(145%) 매출이 크게 뛰었다.

현대백화점의 한우 선물세트
현대백화점의 한우 선물세트

[현대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여기에 사회적 거리두기로 귀향 대신 선물로 보내려는 사람이 늘면서 고가 선물세트 수요도 많아졌다.

현대백화점이 내놓은 한우 선물세트 가운데 특선한우 송 세트(29만 원), 명품한우 수 세트(100만 원), 화식한우 난 세트(56만 원) 등 20만 원이 넘는 제품이 판매 상위 1~10위를 모두 차지했다.

이에 따라 현대백화점은 한우·굴비 등 인기 선물세트 물량을 10~20% 추가로 준비했다.

롯데백화점도 횡성한우, 의성마늘소, 대관령한우 등 브랜드 한우 제품 물량을 늘리고 10만~20만 원인 선물세트 2만2천 개를 더 준비했다.

1~2인 가구 증가에 맞춰 정육 선물세트 중량을 줄이고, 내용물을 200g 단위로 개별 소포장한 제품도 내놨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