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트라 "3년 동안 서비스의 30% 이상 디지털로 바꾸겠다"

송고시간2021-01-31 08:10

beta

코트라가 올해를 '디지털 혁신' 원년으로 선포하고, 디지털 혁신 로드맵을 발표했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은 31일 "앞으로 3년간 서비스의 30% 이상을 디지털로 전환하겠다"며 "로드맵을 본사뿐만 아니라 국내외까지 확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디지털 혁신 로드맵 발표

코트라
코트라

[코트라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코트라가 올해를 '디지털 혁신' 원년으로 선포하고, 디지털 혁신 로드맵을 발표했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은 31일 "앞으로 3년간 서비스의 30% 이상을 디지털로 전환하겠다"며 "로드맵을 본사뿐만 아니라 국내외까지 확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로드맵은 올해부터 3개년간 추진할 비전과 전략, 세부 실행 과제 등이 담겼다.

비전은 총 158건의 공모를 거쳐 '코트라의 디지털 혁신, 고객의 꿈을 실현합니다'로 선정됐다. 고객가치, 비즈니스 모델, 프로세스 등 3대 과제 아래에 10대 추진 방향과 51개 세부 실행 과제들이 구성됐다.

우선 고객 입장에 맞춘 편리한 옴니채널 서비스를 구현한다. 원하는 정보를 한눈에 쉽게 찾아보고, 모르는 것은 물어보고, 사업은 신청할 수 있도록 해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할 방침이다.

비즈니스 모델 측면에서는 무역·투자사업에서 다양한 방식의 온·오프라인 연계(O2O)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바이코리아 플랫폼의 이커머스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바이코리아 플랫폼과 빅데이터 플랫폼을 기반으로 2025년까지 소상공인을 포함한 디지털 고객 10만개 사에 품목별·시장별 유망품목을 포함한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오프라인 중심이었던 해외전시회도 업종별 온라인 상설관을 구축해 한국의 대표 전시회로 키울 계획이다.

업무 프로세스 표준화를 통해 수작업을 기존보다 50% 줄이는 등 일하는 방식도 혁신한다.

전사적인 디지털 전환 체계도 구축한다. 부사장 겸 경영지원본부장을 '디지털최고책임자'(CDO)로 임명해 경영전력과 혁신을 연계한다. 임원과 외부위원으로 구성된 디지털혁신위원회와 본부별로 디지털전환전담관도 둘 예정이다.

fusion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