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준표 "김종인, 토씨 하나 틀린 말 없어…靑 적반하장"

송고시간2021-01-30 09:44

beta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30일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에 대한 청와대의 법적 대응 방침을 비판하며 김 위원장을 두둔했다.

홍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김 위원장의 원전 관련 '문재인 정권 이적행위' 발언은 토씨 하나 틀린 말이 없는데, 청와대가 법적 조치 운운하는 것은 참으로 경악할 만하다"고 말했다.

"북풍으로 4년간 국민을 속인 정권이 거꾸로 북풍을 운운하는 것은 그야말로 적반하장"이라며 "정권 말기가 되다 보니 이젠 악만 남았나보다"라고 청와대를 비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발언 경청하는 홍준표
발언 경청하는 홍준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30일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에 대한 청와대의 법적 대응 방침을 비판하며 김 위원장을 두둔했다.

홍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김 위원장의 원전 관련 '문재인 정권 이적행위' 발언은 토씨 하나 틀린 말이 없는데, 청와대가 법적 조치 운운하는 것은 참으로 경악할 만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북풍으로 4년간 국민을 속인 정권이 거꾸로 북풍을 운운하는 것은 그야말로 적반하장"이라며 "정권 말기가 되다 보니 이젠 악만 남았나보다"라고 청와대를 비난했다.

전날 김 위원장은 월성 원전 1호기 경제성 조작 사건으로 기소된 산업통상자원부 공무원들에 대한 공소장 내용을 두고 "정부가 국내 원전을 폐쇄하면서 북한에는 원전을 지어주려 했다"며 "충격적인 이적행위"라는 입장을 발표했다.

이에 대해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북풍 공작과도 다를 바 없는 무책임한 발언"이라며 "법적 조치를 포함해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