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시민 "이승만은 무능…박정희는 권력 위해 경제발전"

송고시간2021-01-29 21:53

beta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29일 이승만 전 대통령에 대해 "무능한 대통령"이라고,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 "권력의지가 어마어마하게 강한 사람"이라고 각각 평가했다.

유 이사장은 이날 자신의 책 '나의 한국현대사'를 다룬 도서 비평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 시즌3'에서 이승만 전 대통령에 대해 "대통령을 하기에 큰 하자는 없었으나 열심히 일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서는 "자기가 권력을 오래 유지해야 하고, 이를 위해 경제발전을 이뤄야 하고, 이를 위해 경제 전문가의 건의를 전권을 행사해 이행해줘야 하고, 반대하는 자는 민족과 겨레를 위해 짓밟아야 한다는 의지가 확고했던 사람"이라고 평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 유튜브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홍규빈 기자 =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29일 이승만 전 대통령에 대해 "무능한 대통령"이라고,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 "권력의지가 어마어마하게 강한 사람"이라고 각각 평가했다.

유 이사장은 이날 자신의 책 '나의 한국현대사'를 다룬 도서 비평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 시즌3'에서 이승만 전 대통령에 대해 "대통령을 하기에 큰 하자는 없었으나 열심히 일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서는 "자기가 권력을 오래 유지해야 하고, 이를 위해 경제발전을 이뤄야 하고, 이를 위해 경제 전문가의 건의를 전권을 행사해 이행해줘야 하고, 반대하는 자는 민족과 겨레를 위해 짓밟아야 한다는 의지가 확고했던 사람"이라고 평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은 자유주의자도, 사대주의자도, 공산주의자도, 아무 주의자도 아니다"라며 "자기에게 필요한 건 누가 만든 것이든 다 가져다 쓸 수 있었다"고 말했다.

sncwoo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