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 "WHO 전문가팀, 우한연구소·화난시장 방문 예정"(종합)

송고시간2021-01-29 21:29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기원을 밝히기 위해 중국 우한(武漢)에 체류 중인 세계보건기구(WHO) 전문가팀의 방문 일정에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와 병원, 화난(華南) 수산물시장 등이 포함될 것이라고 중국 당국이 29일 밝혔다.

자오리젠(趙立堅)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WHO 전문가팀의 향후 일정에 대해 "(WHO 전문가팀의) 다음 일정과 어디를 방문할 것인지는 양측이 사전에 달성한 공통 인식에 따를 것"이라며 "코로나19의 특성과 감염 상황을 과학적이고 전문적으로 연계해서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마거릿 해리스 WHO 대변인은 유엔 제네바 사무소 브리핑에서 조사팀의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 및 화난 시장 방문에 대한 질문에 "내가 아는 한 해당 장소들은 목록에 있다"고 답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외교부 정례 브리핑서 "방문 목적 조사 아닌 연구"

WHO "방문 시점은 몰라…연구 일환으로 준비된 사람들과만 접촉"

중국 우한에서 현장조사 나서는 'WHO 코로나19 기원 조사팀'
중국 우한에서 현장조사 나서는 'WHO 코로나19 기원 조사팀'

(우한 로이터=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원지로 지목된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29일 세계보건기구(WHO)의 '코로나19 기원 조사팀'이 현장을 방문하기 위해 숙소인 힐튼 호텔을 나서고 있다. 코로나19의 기원을 밝히기 위해 지난 14일 우한을 방문한 WHO 전문가팀은 전날 격리에서 풀려나 본격적인 조사에 들어갔다. leekm@yna.co.kr

(베이징·제네바=연합뉴스) 김진방 임은진 특파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기원을 밝히기 위해 중국 우한(武漢)에 체류 중인 세계보건기구(WHO) 전문가팀의 방문 일정에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와 병원, 화난(華南) 수산물시장 등이 포함될 것이라고 중국 당국이 29일 밝혔다.

자오리젠(趙立堅)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WHO 전문가팀의 향후 일정에 대해 "(WHO 전문가팀의) 다음 일정과 어디를 방문할 것인지는 양측이 사전에 달성한 공통 인식에 따를 것"이라며 "코로나19의 특성과 감염 상황을 과학적이고 전문적으로 연계해서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자오 대변인은 "방금 언급한 장소에 전문가팀이 모두 갈 것"이라며 "전문가팀은 적절한 시기에 대외적으로 연구 결과 등을 발표할 것"이라고 답했다.

그는 이어 "내가 강조하고 싶은 것은 WHO 전문가팀의 활동은 (코로나19 근원에 대한) 국제적인 연구의 일부분이지 조사를 하는 것이 아니다"며 "양측은 이미 화상 방식으로 여러 차례 교류를 해왔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각자의 연구 결과를 공유하고, 다음 단계의 협력을 심화하는 것은 국제적인 연구에 도움이 된다"면서 "각국 고위 관료나 기자는 어찌 됐든 과학자가 아니기 때문에 전문가팀에 대한 지원과 신뢰를 충분히 주고, 불필요한 간섭을 줄여야 한다"고 역설했다.

자오 대변인은 또 "중국은 개방적이고, 투명하고, 책임 있는 태도로 WHO 전문가팀과 협력해 나갈 것"이라며 "미래의 위험을 예방하고, 각국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는 데 공헌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마거릿 해리스 WHO 대변인은 유엔 제네바 사무소 브리핑에서 조사팀의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 및 화난 시장 방문에 대한 질문에 "내가 아는 한 해당 장소들은 목록에 있다"고 답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다만 그는 정확한 방문 시점에 대해서는 알지 못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조사팀은 버스로 이동하기 때문에 지역 사회와 접촉을 하지 않으며 대신 연구의 일환으로 준비된 사람들과만 만날 것이라고 해리스 대변인은 전했다.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