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 올해 12나노 미세공정 반도체 양산 추진

송고시간2021-01-28 16:27

beta

중국이 연내 12㎚(나노미터)급 미세공정이 적용된 반도체를 본격적으로 생산하겠다는 계획을 제시했다.

28일 중국의 기술 전문 매체인 지웨이왕(集微網)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상하이시 정부는 최근 개최된 시 인민대표대회에 제출한 보고서에 올해 12㎚ 선진 공정이 적용된 반도체를 대량 양산하겠다는 내용을 넣었다.

파운드리 업계에서 세계 1·2위인 대만 TSMC와 한국 삼성전자가 이미 5㎚ 미세공정 반도체를 양산하고 있지만 중국은 올해 12㎚ 양산을 추진하는 단계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상하이시, 지방 의회에 보고…SMIC 생산 관측

중국 최대 반도체 기업 SMIC 상하이 공장 로고
중국 최대 반도체 기업 SMIC 상하이 공장 로고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중국이 연내 12㎚(나노미터)급 미세공정이 적용된 반도체를 본격적으로 생산하겠다는 계획을 제시했다.

28일 중국의 기술 전문 매체인 지웨이왕(集微網)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상하이시 정부는 최근 개최된 시 인민대표대회에 제출한 보고서에 올해 12㎚ 선진 공정이 적용된 반도체를 대량 양산하겠다는 내용을 넣었다.

상하이시는 어느 기업이 12㎚ 반도체를 생산할 것인지 언급하지 않았지만 업계에서는 중국 최대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업체인 SMIC(中芯國際·중신궈지)와 관련된 내용일 것으로 보고 있다.

SCMP는 업계 전문가의 말을 인용해 상하이시의 반도체 미세공정 프로젝트를 맡을 주체가 SMIC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SMIC는 중국 여러 곳에 반도체 공장을 갖고 있지만 상하이 공장에서 주로 첨단 제품을 만든다.

이 회사는 최근 들어 첨단 미세 공정으로 구분되는 14㎚ 제품을 생산하기 시작했다. 주력 제품은 아직 55㎚, 65㎚, 0.15㎛(마이크로미터), 0.18㎛급이다.

회로선 폭이 좁은 미세공정 반도체일수록 전력 소비를 줄이고 부피를 작게 만들 수 있어 고가 스마트폰 같은 소형 전자제품에 꼭 필요하다.

미중 기술 전쟁 와중에 중국은 '기술 자립'에 사활을 걸고 있지만 중국의 반도체 산업 수준은 아직 미국, 한국, 대만 등과 격차가 크다.

파운드리 업계에서 세계 1·2위인 대만 TSMC와 한국 삼성전자가 이미 5㎚ 미세공정 반도체를 양산하고 있지만 중국은 올해 12㎚ 양산을 추진하는 단계다.

메모리 반도체 분야의 격차는 더욱 커 중국은 D램과 낸드플래시메모리 등 제품을 상당수를 한국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에서 사고 있다.

화웨이(華爲) 제재로 큰 아픔을 겪은 중국 정부는 직접 투자·세제 혜택 등 수단을 총동원해 자국의 최대 반도체 기업인 SMIC를 전략적으로 육성 중이다.

그러나 미국 국방부와 상무부는 작년 잇따라 SMIC를 대상으로 한 제재를 시행하면서 공급사슬과 자금줄을 모두 끊으려 하고 있다.

ch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