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칠레,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 승인

송고시간2021-01-28 00:33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고미혜 특파원 = 칠레 보건당국은 27일(현지시간) 영국 옥스퍼드대와 아스트라제네카가 공동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당국은 18세 이상에게 이 백신을 투여할 수 있도록 했다. 칠레 정부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400만 회분 구입 계약을 한 상태다.

칠레는 앞서 지난달 미국 화이자·독일 바이오엔테크 코로나19 백신의 사용을 승인하고 접종을 개시했으며, 지난 20일에는 중국 시노백 백신의 사용도 추가로 승인했다.

인구 1천900만 명 칠레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약 71만 명, 사망자는 1만8천여 명이다.

mihy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