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야구 두산, 이천·울산에서 스프링캠프…7차례 평가전 예정

송고시간2021-01-26 11:46

beta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1군 선수단이 이천 베어스파크와 울산 문수구장에서 스프링캠프를 연다.

두산은 26일 '2021년 스프링캠프 일정'을 공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훈련하는 두산 선수단
훈련하는 두산 선수단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1군 선수단이 이천 베어스파크와 울산 문수구장에서 스프링캠프를 연다.

두산은 26일 '2021년 스프링캠프 일정'을 공개했다.

김태형 감독을 포함한 코칭스태프 14명, 선수 43명 등 총 57명이 1군 스프링캠프를 소화한다. 아직 입국하지 못한 외국인 선수 3명은 자가 격리가 끝나면 팀 훈련에 합류한다.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마무리 하지 못한 투수 유희관, 이용찬도 일단 스프링캠프 명단에서 뺐다.

FA 보상 선수로 영입한 박계범과 강승호, 2021년 1차 지명 신인 내야수 안재석은 1군에서 스프링캠프를 치른다.

1차 캠프는 2월 1일부터 18일까지 이천에서 연다.

두산 선수단은 베어스파크 실내구장을 최대한 활용해 기술 연마와 전술 훈련, 웨이트트레이닝에 집중한다.

선수단은 2월 19일 울산으로 이동해 20일에 2차 캠프를 시작한다. 투수와 야수들은 이곳에서 각각 라이브 피칭, 배팅을 소화하며 몸 상태를 끌어올린다.

3월부터는 평가전을 통해 실전 감각을 키운다.

3월 1일 문수구장에서 kt wiz와 첫 평가전을 한다.

창원에서 NC 다이노스와 두 경기를 치르고, 3월 9일부터는 서울 잠실구장에서 훈련한다.

고척돔 키움 히어로즈전, 잠실 LG 트윈스전 등 '서울 평가전'도 계획했다.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