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수미 밀리언셀러 '온리 러브' 21년만에 LP로 듣는다

송고시간2021-01-26 09:29

beta

2000년 3월 발매돼 국내에서만 100만 장 넘게 팔린 소프라노 조수미 앨범 '온리 러브'(Only Love)가 약 21년 만에 재발매된다.

처음으로 LP 음반(Long-playing record) 형태로 팬들을 찾아온다.

앨범 제작사인 마장뮤직앤픽처스는 26일 "온리 러브 발매 21주년을 기념해 음반을 LP로 재발매하기로 했다. 오는 3월 3일 발매 예정"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조수미 '온리 러브' LP 커버
조수미 '온리 러브' LP 커버

[마장뮤직앤픽처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성도현 기자 = 2000년 3월 발매돼 국내에서만 100만 장 넘게 팔린 소프라노 조수미 앨범 '온리 러브'(Only Love)가 약 21년 만에 재발매된다. 특히 처음으로 LP 음반(Long-playing record) 형태로 팬들을 찾아온다.

앨범 제작사인 마장뮤직앤픽처스는 26일 "온리 러브 발매 21주년을 기념해 음반을 LP로 재발매하기로 했다. 오는 3월 3일 발매 예정"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예약 판매가 이미 시작돼 다음 달 3일까지 진행된다.

뮤지컬 '미스 사이공'의 '아이 스틸 빌리브', '지킬 앤드 하이드'의 '원스 어폰 어 드림'와 제품 광고에 삽입된 오페라 명곡 '아이 드렘트 아이 드웰트 인 마블 홀스' 등 크로스오버 12곡이 수록됐다.

조수미는 현재 해외 무대 데뷔 35주년인 올해 러시아어 앨범 제작 및 출시를 목표로 녹음에 전념하고 있다고 마장뮤직앤픽처스가 전했다.

rapha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