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스피 종가기준 첫 3,200선 돌파…기관·외인 매수(종합2보)

송고시간2021-01-25 17:12

beta

25일 코스피가 종가 기준 3,200선을 처음 돌파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8.36포인트(2.18%) 오른 3,208.99에 마쳤다.

사상 최고치를 2거래일 만에 경신하면서 종가 기준 3,200선을 처음 넘어서는 기록을 세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스닥 시총 400조원 도달…1,000선 눈앞

코스피, 3,200도 돌파
코스피, 3,200도 돌파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코스피가 3,200을 돌파한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국민은행 스마트 딜링룸의 전광판에 이날 코스피와 원/달러 환율이 표시돼 있다. 2021.1.25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25일 코스피가 종가 기준 3,200선을 처음 돌파했다.

코스닥지수는 1,000선을 눈앞에 둔 가운데 시가총액이 400조원을 넘어섰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8.36포인트(2.18%) 오른 3,208.99에 마쳤다. 사상 최고치를 2거래일 만에 경신하면서 종가 기준 3,200선을 처음 넘어서는 기록을 세웠다.

지난 11일 장중 3,266.23까지 오르며 처음 3,200선을 터치한 이후 10거래일 만에 종가로도 3,200선 고지에 진입한 것이다.

이날 지수는 전장보다 3.38포인트(0.11%) 오른 3,144.01로 시작해 기관과 외국인의 순매수에 상승 폭을 키웠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기관은 3천590억원을 순매수했고 외국인도 오후에 순매수(2천442억원)로 돌아서면서 3,200선 돌파에 힘을 보탰다. 반면 개인은 5천662억원을 순매도했다.

조 바이든 미국 정부의 대규모 경기부양책 통과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투자 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삼성전자[005930]가 미국 인텔사의 칩셋 양산을 시작할 것이란 관측에 기관과 외국인 매수가 집중돼 3.00% 오르면서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테슬라와의 반도체 개발 협력설 관련 언론 보도도 주가 상승에 영향을 줬다.

외국인과 기관의 순매수는 삼성전자가 포함된 전기전자 업종에 각각 1천101억원, 2천606억원 집중됐다.

SK(8.23%), LG생활건강[051900](7.30%), 기아차[000270](6.26%), SK하이닉스[000660](5.06%) 등 대형주도 5%대 이상 급등하면서 이날 지수 강세를 뒷받침했다.

김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업황 개선, 실적 개선 기대감이 충분해 중장기 관점에서는 이를 근거로 코스피 상승 여력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다만, 미 연방준비제도의 스탠스와 경기 상황, 4분기 기업 실적 등 단기적으로 확인해야 할 변수들이 많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9.32포인트(1.97%) 오른 999.30에 마쳐 1,000선을 눈앞에 뒀다.

코스닥 상장기업의 시가총액은 400조5천59억원으로, 400조원대에 올라섰다.

코스닥시장에서도 외국인과 기관이 829억원, 898억원을 순매수해 상승을 이끌었다. 개인은 1천621억원을 순매도했다.

[그래픽] 코스피 최고가 경신
[그래픽] 코스피 최고가 경신

(서울=연합뉴스) 이재윤 기자 = yoon2@yna.co.kr

p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