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2보] 코로나19 어제 392명 신규확진…다시 300명대로

송고시간2021-01-24 09:30

beta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완만한 감소세를 보이는 가운데 24일 신규 확진자 수는 300명대 후반을 나타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92명 늘어 누적 7만5천84명이라고 밝혔다.

지난 20∼21일 이틀 연속 400명대, 22일 300명대, 23일 400명대에 이어 이날은 다시 300명대로 내려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역발생 369명·해외유입 23명

휴일에도 계속되는 코로나19 검사
휴일에도 계속되는 코로나19 검사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3일 오후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임시 선별 진료소에서 의료진이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2021.1.23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완만한 감소세를 보이는 가운데 24일 신규 확진자 수는 300명대 후반을 나타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92명 늘어 누적 7만5천84명이라고 밝혔다.

전날(431명)과 비교하면 39명 적다.

최근 들어 신규 확진자는 최근 400명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다. 지난 20∼21일 이틀 연속 400명대, 22일 300명대, 23일 400명대에 이어 이날은 다시 300명대로 내려왔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369명, 해외유입이 23명이다.

지난해 11월 중순부터 이어진 국내 코로나19 '3차 대유행'은 지난달 25일(1천240명) 정점을 기록한 후 서서히 감소하는 흐름을 보이고 있다.

이달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1천27명→820명→657명→1천20명→714명→838명→869명→674명→641명→657명→451명→537명→561명→524명→512명→580명→520명→389명→386명→404명→401명→346명→431명→392명을 나타냈다.

새해 초반 이틀을 제외하면 모두 1천명 아래를 유지했다. 최근 1주일만 보면 300명대가 4번, 400명대가 3번이다.

withwit@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