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림동 남녀 살인사건' 중국동포 구속영장…"재결합 거부해서"(종합2보)

송고시간2021-01-23 21:04

beta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서 연인 관계인 남녀 2명을 살해한 피의자가 범행 하루 만에 검거됐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3일 오후 3시께 50대 중국 동포 A씨를 구로동에서 체포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8시 10분께 대림동의 한 골목에서 역시 중국 동포인 두 50대 연인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장서 검거된 공범도 함께 살인 혐의로 영장

서울 대림동 흉기 난동, 2명 사망
서울 대림동 흉기 난동, 2명 사망

(서울=연합뉴스)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서 남녀 2명을 살해한 피의자가 범행 하루 만에 검거됐다. 사진은 사건 현장 모습. 2021.1.23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서 연인 관계인 남녀 2명을 살해한 피의자가 범행 하루 만에 검거됐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3일 오후 3시께 50대 중국 동포 A씨를 구로동에서 체포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8시 10분께 대림동의 한 골목에서 역시 중국 동포인 두 50대 연인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범행 당시 음주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자들은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심폐소생술(CPR)을 받으며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사망했다. 피해자 중 여성은 과거 A씨와 교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전 여자친구가 재결합을 거부하고 나를 무시해 범행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전날 살해 현장에서 현행범 체포된 또 다른 50대 중국 동포 B씨도 범행에 가담한 것으로 보고 살인 혐의로 함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 CCTV와 휴대전화 위치 추적 등을 통해 A씨를 검거했다"며 "피의자들과 피해자들의 관계,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재결합 거부하고 나를 무시"…대림동 살인사건 중국 동포 구속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