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은 "뉴딜 산업에 10년간 80조 공급"

송고시간2021-01-21 14:52

beta

수출입은행은 앞으로 10년간 뉴딜 산업에 80조원의 자금을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수은은 'K-뉴딜 글로벌 성과 창출을 위한 중장기 전략보고서'를 통해 이 같은 계획을 소개했다.

그린 뉴딜(수소에너지, 풍력·태양광, 2차전지·ESS, 미래모빌리티)과 디지털 뉴딜(5G·차세대반도체, 제약·헬스케어, 디지털·콘텐츠)의 7대 지원 분야를 중심으로 2021∼2025년(30조원)과 2026∼2030년(50조원) 두 단계로 나눠 자금을 공급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수출입은행은 앞으로 10년간 뉴딜 산업에 80조원의 자금을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수은은 'K-뉴딜 글로벌 성과 창출을 위한 중장기 전략보고서'를 통해 이 같은 계획을 소개했다.

그린 뉴딜(수소에너지, 풍력·태양광, 2차전지·ESS, 미래모빌리티)과 디지털 뉴딜(5G·차세대반도체, 제약·헬스케어, 디지털·콘텐츠)의 7대 지원 분야를 중심으로 2021∼2025년(30조원)과 2026∼2030년(50조원) 두 단계로 나눠 자금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수은의 여신에서 뉴딜 산업이 차지하는 비중은 올해 9%에서 2030년 21%로 늘어난다.

수은은 또 올해 3대 핵심 사업 계획으로 수출 6천억달러(약 659조원) 탈환, 디지털 혁신,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확립을 제시했다.

수출 지원을 위해선 72조1천억원의 금융을 공급한다.

특히 중소·중견기업에는 역대 최대인 29조원의 금융을 지원할 예정이다.

비대면 온라인 플랫폼 구축과 데이터 기반 자동심사 시스템 도입(연내), 데이터센터 건설 착수는 디지털 혁신을 위한 과제다.

수은은 아울러 친환경 여신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여신 지원 시 ESG 기업 우대, ESG 채권 발행 확대 등에 힘쓸 계획이다.

한국수출입은행 로고
한국수출입은행 로고

[한국수출입은행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