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네팔서도 변이 바이러스 발견…영국발 입국 무기한 금지

송고시간2021-01-19 11:52

beta

남아시아 네팔에서도 세계 각국으로 빠르게 확산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됐다.

네팔 보건·인구부는 18일 성명을 통해 약 3주 전 영국에서 들어온 3명이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네팔 당국은 변이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영국발 입국을 무기한 금지하기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네팔 카트만두에서 마스크를 쓰고 손을 소독하는 주민. [신화=연합뉴스]

네팔 카트만두에서 마스크를 쓰고 손을 소독하는 주민. [신화=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남아시아 네팔에서도 세계 각국으로 빠르게 확산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됐다.

네팔 보건·인구부는 18일 성명을 통해 약 3주 전 영국에서 들어온 3명이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보건·인구부 대변인인 자게시오르 가우탐은 카트만두포스트에 "감염된 3명에 대해 접촉자 추적 등을 마친 상태"라며 "이와 관련해 안전조치를 계속 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남아시아에서는 인도, 파키스탄에서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된 상태다.

네팔 당국은 변이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영국발 입국을 무기한 금지하기로 했다.

이민국은 "이번 조치는 영국을 거쳐 들어오는 이들에게도 적용된다"며 "다만 긴급한 용무로 당국의 승인을 받은 네팔인에 대해서는 입국이 허용된다"고 밝혔다.

실시간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네팔의 이날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26만7천644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수는 최근 하루 200∼400명씩 보고되고 있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