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주 출신 이재근 변호사, 고향 장학회에 1억원 쾌척

송고시간2021-01-18 15:19

beta

50대 변호사가 18일 고향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 1억원을 쾌척했다.

이재근(54) 변호사는 이날 경북 성주군청을 찾아 (재)성주군별고을장학회 기금으로 1억원을 내놓았다.

이 변호사는 성주군 월항면 한개마을에서 종택을 지키는 아버지와 의논 끝에 성주군의 미래 인재를 키울 수 있는 장학금을 기탁하기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장학금 1억원 기탁
장학금 1억원 기탁

왼쪽부터 이재근 변호사, 이병환 성주군수, 이 변호사의 아버지 이수학씨. [성주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성주=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50대 변호사가 18일 고향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 1억원을 쾌척했다.

이재근(54) 변호사는 이날 경북 성주군청을 찾아 (재)성주군별고을장학회 기금으로 1억원을 내놓았다.

이 변호사는 성주군 월항면 한개마을에서 종택을 지키는 아버지와 의논 끝에 성주군의 미래 인재를 키울 수 있는 장학금을 기탁하기로 했다.

그는 한개마을 출생으로 서울대 법대를 나와 대구지법과 수원지법 평택지원 판사를 거친 뒤 현재 서울에서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어려운 환경에서 공부하는 학생들이 대한민국 미래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장학금을 기탁한다"고 했다.

한편 성주군별고을장학회는 기금 100억원을 목표로 지금까지 기업, 출향인, 단체, 군민 등으로부터 67억원을 조성했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