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지역 밤사이 눈으로 출근길 주의…안성 7.9㎝

송고시간2021-01-18 06:58

beta

18일 경기지역의 아침 기온이 최저 영하 11.6도까지 떨어지고 간밤에 눈까지 내려 출근길 주의가 필요하다.

밤부터 눈도 내려 안성 7.9㎝, 양주 5.7㎝, 가평 4.7㎝, 평택 4.4㎝, 수원 3.2㎝, 파주 0.8㎝, 고양 0.2㎝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밤에 내린 눈이 현재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다"면서 "아침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러 출근길 교통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의정부=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18일 경기지역의 아침 기온이 최저 영하 11.6도까지 떨어지고 간밤에 눈까지 내려 출근길 주의가 필요하다.

조심조심 출근길
조심조심 출근길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50분 기준 경기 지역별 최저 기온은 연천(미산) 영하 11.6도, 파주(판문점) 영하 10.8도, 양주 영하 9.9도, 포천(광릉) 영하 9.5도, 가평(읍내) 영하 9.3도, 평택 영하 4.8도, 수원 영하 4.5도 등을 기록했다.

전날 밤부터 눈도 내려 안성 7.9㎝, 양주 5.7㎝, 가평 4.7㎝, 평택 4.4㎝, 수원 3.2㎝, 파주 0.8㎝, 고양 0.2㎝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현재 경기 북부지역은 대부분 눈이 그쳤고, 경기 남부 일부에 눈발이 날리고 있다.

경기지역 각 시·군은 이날 오전 대설 예보에 따라 주요 도로와 골목길·급경사지 등 취약지역 도로에 제설제를 미리 살포하는 등 분주히 움직였다.

기상청은 수도권지역의 이날 낮 기온이 0도∼영상 3도에 머물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 관계자는 "밤에 내린 눈이 현재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다"면서 "아침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러 출근길 교통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nsh@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N1Ps9AXWYj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