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동국 "'정법' 다녀오면 제2의 삶에서 뭐든 할 것 같았죠"

송고시간2021-01-15 15:08

beta

'라이언킹' 이동국이 SBS TV 예능 '정글의 법칙' 스토브리그 편을 통해 정글 탐험에 도전한다.

스포츠 스타들과 함께 제주도 탐험에 나선 이동국은 15일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지금까지 제주에서 보지 못했던 장소들, 신비로운 공간이 많다는 것에 놀랐고 이번 방송을 통해서 정말 많은 추억을 얻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대호·김태균 등 스포츠 스타들 제주 탐험…내일 방송

이동국
이동국

[S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박소연 인턴기자 = "축구선수에서 은퇴한 시점에서 집에만 있기보다는 '정글의 법칙'에서 고생 한 번 하고 나면 제2의 삶, 사회생활에서 뭐든지 할 수 있을 거라는 생각으로 출연했습니다."

'라이언킹' 이동국이 SBS TV 예능 '정글의 법칙' 스토브리그 편을 통해 정글 탐험에 도전한다.

다른 스포츠 스타들과 함께 제주도 탐험에 나선 이동국은 15일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지금까지 제주에서 보지 못했던 장소들, 신비로운 공간이 많다는 것에 놀랐고 이번 방송을 통해서 정말 많은 추억을 얻었다"고 밝혔다.

이어 "원래 '피할 수 있으면 피해라'는 생각을 하는 사람인데 이번에는 피하지 않고 한 번 부딪혀 봤다"며 "고생할 가치가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덧붙였다.

이동국은 또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후 '굶고 살지는 말아야겠다'고 생각했다. 먹을 것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 한번 뼈저리게 느꼈다"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그러면서 "김병만 형님이 안 계셨으면 우리는 정말 아무것도 못 했을 것"이라며 "워낙 경험이 많으셔서 우리가 도와드리면서 적응한 것 같다. 노하우를 전수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이번 스토브리그 편에는 이동국과 김병만 외에도 야구스타 이대호, 김태균, 농구감독 허재, '태권 트롯맨' 나태주, 배우 이초희, 수영선수 정유인, 가수 탁재훈, 데프콘이 출연한다.

김태균
김태균

[S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태균은 "은퇴하고 여러 곳에서 불러주셨지만, 정글이 제일 가 보고 싶었다"며 "사회 밖에 나가면 정글이고, 혼자 살아남아야 한다는 현실과 딱 맞아떨어졌다. 내가 살아남을 수 있을지 미리 경험했다"고 웃었다.

그러면서 "야구는 평생 해온 것이라 힘든 전지훈련을 가도 잘 버텼지만 '정글의 법칙'에서는 생소한 경험부터 하니까 더 힘들었다. 내가 정말 할 줄 아는 게 없다는 걸 느꼈다. 이제는 밑바닥부터 제2의 인생을 시작해야 한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대호는 덩치도 나보다 훨씬 큰데 겉모습과 비교해 정말 빠릿빠릿하고 일을 잘하더라"고 덧붙였다.

김태균은 또 "'정글의 법칙'을 평소 즐겨보며 제작진이 다 준비해주는 줄 알았는데 가보니까 진짜 아무것도 없이 출연진이 다 하더라"며 "김병만 형님이 존경스럽고 신기했다"고 강조했다.

나태주는 "태권도 공연에 갈 때마다 받는 따뜻한 바닥이나 매트 대신 정글에는 딱딱한 돌과 물이 있었다. 오감을 열게 해준 또 하나의 전지훈련이었다"며 "동계훈련했을 때 기억도 새록새록 나면서 내가 무도인이라는 것을 다시 한번 새겼다"고 소감을 밝혔다.

(왼쪽부터) 이초희, 김태균, 이동국, 나태주
(왼쪽부터) 이초희, 김태균, 이동국, 나태주

[S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출을 맡은 박용우 PD는 "종목별로 한 분씩 모셔봤는데 종목이 달라도 팀워크가 생기더라. 옛날부터 훈련해온 것처럼 팀워크가 발휘됐다"고 말했다.

내일 밤 8시 55분 방송.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