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주 참외 올해 첫 출하…10㎏짜리 13만5천원에 납품

송고시간2021-01-15 14:53

beta

경북 성주군은 올해 참외를 처음 출하했다고 15일 밝혔다.

현장에서 박스당 평균 13만5천원에 월항농협과 서울청과 등으로 납품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성주군 제1의 성장동력산업인 참외를 처음 출하했다"며 "참외 산업을 바탕으로 농업 조수입 1조원의 부자 성주를 건설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 생산량 줄었으나 가격 상승으로 5천억원대 조수입 달성

성주 참외 올해 첫 출하
성주 참외 올해 첫 출하

[성주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성주=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성주군은 올해 참외를 처음 출하했다고 15일 밝혔다.

성주군 월항면 인촌리 배태훈(34)씨 농가는 지난해 11월 11일 시설하우스 29동에 참외 모종을 심은 뒤 이날 10㎏짜리 80박스를 수확했다.

현장에서 박스당 평균 13만5천원에 월항농협과 서울청과 등으로 납품했다.

성주군은 전국 참외 재배면적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참외 최대 생산지다.

성주군 참외 농가와 재배면적은 지난해 3천848가구의 3천422ha로 전년 대비 48가구와 35ha가 감소했다. 생산량은 1천883t 감소한 18만6천501t을 보였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입 과일 감소, 성주 참외 소비 증가(전년 대비 택배물량 30% 증가), 가격 상승 등에 힘입어 2년 연속 조수입 5천억원대를 달성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성주군 제1의 성장동력산업인 참외를 처음 출하했다"며 "참외 산업을 바탕으로 농업 조수입 1조원의 부자 성주를 건설하겠다"고 말했다.

성주 참외 올해 첫 출하
성주 참외 올해 첫 출하

[성주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