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의 집에 주차하고 샤워…침대서 나체로 쉬던 남성 체포(종합)

송고시간2021-01-15 11:38

beta

고급 단독주택이 밀집한 부촌에서 외제차를 몰고 남의 집에 들어가 샤워까지 한 남성이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전날 오후 8시께 용산구 이태원동에 있는 한 단독주택에서 나체로 침대에 누워있던 남성 A씨를 주거침입 혐의로 입건했다.

이 단독주택 거주자는 뉴질랜드인 남성 B씨로, B씨 동거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 용산경찰서
서울 용산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고급 단독주택이 밀집한 부촌에서 외제차를 몰고 남의 집에 들어가 샤워까지 한 남성이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전날 오후 8시께 용산구 이태원동에 있는 한 단독주택에서 나체로 침대에 누워있던 남성 A씨를 주거침입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주차장에 테슬라 차를 대고 집에 들어가기까지 별다른 제지를 받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 단독주택 거주자는 뉴질랜드인 남성 B씨로, B씨 동거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거주자와 서로 아는 사이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범행 당시 술에 취하거나 약물을 투약한 상태는 아니었으며, 그가 운전한 테슬라도 도난차량은 아닌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범행 동기를 조사해 진술을 받았으나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