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허재-현주엽의 농구팀 '뭉쳐야 쏜다'…2월 7일 첫 방송

송고시간2021-01-15 10:27

beta

JTBC는 새 예능 '뭉쳐야 쏜다'가 다음 달 첫 방송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뭉쳐야 쏜다'는 스포츠계 전설들이 전국의 농구 고수들과 대결을 하는 프로그램으로, '뭉쳐야 찬다'의 후속작이다.

'뭉쳐야 찬다'에서 벤치를 지켜오던 허재가 '농구 대통령'으로 돌아와 감독을, '한국의 찰스 바클리' 현주엽이 코치를 맡아 팀을 이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JTBC 새 예능 '뭉쳐야 쏜다'의 (왼쪽부터) 허재, 현주엽, 이동국
JTBC 새 예능 '뭉쳐야 쏜다'의 (왼쪽부터) 허재, 현주엽, 이동국

[JT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JTBC는 새 예능 '뭉쳐야 쏜다'가 다음 달 첫 방송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뭉쳐야 쏜다'는 스포츠계 전설들이 전국의 농구 고수들과 대결을 하는 프로그램으로, '뭉쳐야 찬다'의 후속작이다.

'뭉쳐야 찬다'에서 벤치를 지켜오던 허재가 '농구 대통령'으로 돌아와 감독을, '한국의 찰스 바클리' 현주엽이 코치를 맡아 팀을 이끈다.

또 축구계의 전설 '라이언 킹' 이동국이 팀에 합류해 농구 새내기로 활약할 예정이다.

2월 7일 오후 7시 40분 첫 방송.

stop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