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신규 확진 127명…사흘 연속 감소

송고시간2021-01-15 09:55

beta

서울 발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가 사흘 연속 감소하면서 120명대로 내려갔다.

15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에서 전날 하루 동안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127명이다.

서울의 일일 확진자 수는 이달 6일부터 14일까지 297→191→188→187→141→167→152→134→127명으로, 약간의 등락은 있으나 전반적 감소세를 유지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선별진료소에서 대기중인 의료진
선별진료소에서 대기중인 의료진

지난 1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검사를 받을 시민을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발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하루 확진자 수가 사흘 연속 감소하면서 120명대로 내려갔다.

15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에서 전날 하루 동안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127명이다. 이는 지난해 11월 23일(133명) 이후 52일 만에 가장 적은 기록이다.

서울의 일일 확진자 수는 이달 6일부터 14일까지 297→191→188→187→141→167→152→134→127명으로, 약간의 등락은 있으나 전반적 감소세를 유지하고 있다.

신규 확진자 중 5명이 해외 유입이었고 나머지 122명은 지역 발생이었다.

이 중 35명은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익명 검사를 받아 확진됐다. 이렇게 발견된 서울 확진자 누계는 1천671명으로 늘었다.

15일 0시 기준 서울의 확진자 누계는 2만2천183명이다. 격리 중인 환자는 5천411명,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사람은 1만6천518명이다.

서울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전날보다 2명 증가한 254명으로 집계됐다. 이들의 사망 날짜는 즉각 알려지지 않았다.

limhwas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