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세종청사 우정사업본부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송고시간2021-01-15 09:25

beta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는 정부세종청사 8동 6층에 근무하는 우정사업본부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고 15일 밝혔다.

정부청사관리본부에 따르면 직원 A씨는 전날인 14일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정부청사관리본부는 확진자가 발생한 사실을 인지한 즉시 우정사업본부 전체 공간을 긴급소독하고, 세종청사 8동 연결통로와 승강기를 이용을 차단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우정사업본부 직원 코로나19 확진에 연결통로 통제
우정사업본부 직원 코로나19 확진에 연결통로 통제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우정사업본부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된 것으로 알려진 15일 해당 근무자가 근무했던 층의 연결통로가 통제되고 있다.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는 정부세종청사 8동 6층에 근무하는 우정사업본부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고 15일 밝혔다.

정부청사관리본부에 따르면 직원 A씨는 전날인 14일에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11일과 13일 출근을 했고, 12일에는 재택근무를 했다.

14일 감기 증상으로 연가를 냈으며, 같은 날 오전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받은 뒤 오후 6시께 확진 통보를 받았다.

정부청사관리본부는 확진자가 발생한 사실을 인지한 즉시 우정사업본부 전체 공간을 긴급소독하고, 세종청사 8동 연결통로와 승강기를 이용을 차단했다.

또 확진자와 동일한 부서에서 근무한 직원 12명에 대해서는 검체 검사를 받도록 안내하고, 같은 층 직원들은 즉시 귀가·자택 대기하도록 조치했다.

정부청사관리본부는 "앞으로도 입주 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해 신속하고 정확하게 정보를 공유하고 청사 내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