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심 속 놀이공원' 대전 오월드도 11개 매장 임대료 '반값'

송고시간2021-01-14 15:52

beta

대전도시공사는 14일 도심 속 놀이공원인 대전오월드 내 식당 등 11개 입점 업체를 대상으로 임대료를 50%만 받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튤립 만개한 대전오월드
튤립 만개한 대전오월드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대전도시공사는 14일 도심 속 놀이공원인 대전오월드 내 식당 등 11개 입점 업체를 대상으로 임대료를 50%만 받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영업손실로 어려움을 겪는 입점 업체를 도우려는 조처다.

기간은 오는 6월까지로, 감면액 규모는 4억8천400만원이다.

7월 이후는 코로나19 확산추세 등을 반영해 새로운 기준을 마련할 방침이다.

지난해 도시공사는 3월부터 식당·기념품 등 10개 매장의 연간 임대료 19억원 가운데 65%에 해당하는 12억2천600만원을 감면해줬다.

kjun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