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19 고통 분담" 서산시, 올해 지적측량 수수료 30% 감면

송고시간2021-01-14 13:58

beta

충남 서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 부담을 덜기 위해 연말까지 지적측량 수수료를 30% 감면한다고 14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산시청 전경
서산시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산=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충남 서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 부담을 덜기 위해 연말까지 지적측량 수수료를 30% 감면한다고 14일 밝혔다.

감면 대상은 저온저장고 건립 지원 등 농업기반시설 정부 보조사업, 농촌주택개량사업, 국가유공자·장애인 등이다.

수수료 감면 혜택이 적용되면 1필지의 토지를 2필지로 분할하기 위한 측량비가 80만원에서 56만원으로 줄어들게 된다.

수수료를 감면받으려면 농업기반시설 정부 보조사업의 경우 지원 대상자 확인증을, 농촌주택개량사업은 지원 대상자 선정통지서를, 국가유공자·장애인은 확인·증명서를 각각 구비해야 한다.

신무철 토지정보과장은 "모든 시민이 수수료 감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 041-660-2529

sw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