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산군 효자 작목 깻잎 지난해 매출 609억원…전년 대비 16%↑

송고시간2021-01-14 13:58

beta

충남 금산의 대표 효자 작목 깻잎이 지난해 연 매출 600억원을 넘어섰다.

14일 금산군에 따르면 지난해 깻잎 매출은 609억원으로, 2019년보다 16.3% 늘었다.

2016년 처음으로 500억원을 넘어선 후 지속해서 성장세를 보인 금산 깻잎 매출액은 2017년 515억원, 2018년 517억원, 2019년 524억원 등 지속해서 증가세를 보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금산 추부 비닐하우스에서 깻잎 따는 농민들
금산 추부 비닐하우스에서 깻잎 따는 농민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금산=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충남 금산의 대표 효자 작목 깻잎이 지난해 연 매출 600억원을 넘어섰다.

14일 금산군에 따르면 지난해 깻잎 매출은 609억원으로, 2019년보다 16.3% 늘었다.

2016년 처음으로 500억원을 넘어선 후 지속해서 성장세를 보인 금산 깻잎 매출액은 2017년 515억원, 2018년 517억원, 2019년 524억원 등 지속해서 증가세를 보였다.

군은 깻잎 농가들의 품질 향상 노력과 농산물 우수관리(GAP) 인증 확대, 수출 증가를 위한 깻잎 유통 다변화 등 영향으로 분석했다.

작년 여름 장마로 깻잎 생육이 부진해 수확이 늦어진 데다 8∼9월 휴가철과 겨울 깻잎 작부체계 전환이 맞물려 출하 물량이 부족해지면서 1상자당 최고 4만원대까지 가격이 오른 것도 매출액 증가에 일조한 것으로 보고 있다.

문정우 금산군수는 "금산이 고품질 안전 깻잎 주산지 입지를 확립하도록 깻잎 명품화와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